선발된, 13명의 골드몽은 우주비행선을 타고 지구에 왔다.
그들은 사람들의 눈에 띄는것을 원치 않았기때문에, 이름난, 큰 금광보다는 알려지지 않은 조용한, 광산을 찾았고, 드디어 목적지를 발견하고 착륙했다.
그곳은 나중에 금원산(金猿山)이라 불리는 경남 거창의 한 조용하고, 작은 마을이었다.

13명의 골드몽은 지휘관의 명령에 따라 각자 임무에 맞게 지형정찰과 거주지 착공, 새로운 환경에서의 생활을 위한 준비를 갖춘 후, 임무수행에 들어갔다.
캐어낸 금은 매일, 조금씩 소형공간이동장치를 통해 본 행성에 보내졌다.

매일 계속되는 단조로운 생활과, 새로운 환경, 낮과 밤의 빠른 변화는 골드몽의 신경을 예만하게 만들었고 결국, 
지휘관;사데기의 통제에서 벗어난 일탈 행위가 종종 벌어지곤 했다.

그러던 중, 몇 몇 골드몽이 금지된, 사람들 마을로 내려가 가축을 놀래키고, 축사를 열어 가축들이 밖으로 돌아다니게 하는 등, 장난을 쳤다. 때론, 부엌에서 술을 훔쳐먹고 취해 집기들을 부수고 집안 물건들을 흩뜨려버렸다.

이에 사람들도 원숭이들의 존재를 알게 되면서, 대비하고 보초를 섰다.
사람들과의 충돌은, 임무를 망치는 결과를 가져오기에 골드몽은 한동안 산에서 내려오지않고
평화로운 상태가 유지됐다. 그러나 마을에 내려와 부엌에서 몰래 맛본, 사람들의 음식은 지금까지 광물과 과일, 채소만 먹어온 골드몽의 미각을 매혹시켰고, 그 유혹은 골드몽의 이성을 그리 오래 붙잡아두지 못했다.

결국, 골드몽은 또다시 마을에 내려오게 되었고, 주로 부엌의 음식을 훔쳐먹곤 했다.
사람들의 음식을 맛본 골드몽이 많아지면서, 점차 많은 골드몽이 일탈 행위에 가담하게 되자, 곧 지휘관;사데기의 눈에 띄이게 되어 큰 분노를 사고 임무는 중단위기에 놓이게 되었다.

한편, 마을에서는 점차 빈번해진 음식도난에 대책을 강구하던 사람들은, 금원산 암자의 영험한 고승을 찾에 되었고 그 고승은 빙그레 웃으며, ‘황금원숭이는 영물이라 배척하고 해할 것이 아니라 그들이 원하는 음식을 나눠주면 곧 사람들에게 복이 돌아올것’이라 했다.

이에 사람들은 몇가지 요리를 만들어 골드몽이 일하는 곳, 광산을 찾게 되었고, 마침 막 지구를 떠날 준비를 하던 골드몽에게 화해와 용서로 음식을 나눠주었다.

그 따뜻한 마음에 큰 감동을 받은, 골드몽은 임무를 계속하게 되었고, 또한 사람들은 언제든 와서 먹을수 있게, 늘 부엌에 골드몽을 위한 음식을 준비해 뒀다. 골드몽도 그 음식에 대한 보답으로 항상 그들이 캔 금을 한덩이씩 집에 두고 왔다.

마을 사람들의 따뜻한 마음은 결국, 그들 스스로를 부유하게 했고 더욱 골드몽을 사랑하게 되었다. 
그런데, 골드몽에게는 이상한 변화가 찾아왔다.

광물을 조리해먹던, 골드몽이 사람들의 음식을 먹으면서, 점점 감성이 풍부해지고 희로애락을 곧잘 표현하게 되었다. 메마른 이성의 영토에 감수성이 풍부히 베여든 것이다.

'골드몽스토리 > 1막1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구도착: 새로운 환경에의 적응  (0) 2014.04.14
Posted by 황금을 먹는 원숭이 골드몽
이전버튼 1 ··· 4 5 6 7 8 9 이전버튼